About sewmew

이 저자는 아직 상세 내용을 기재하지 않았습니다.
So far sewmew has created 291 blog entries.

[인터뷰] 김선진 <버섯 소녀>

2022-06-30T14:35:57+09:002022-06-26|

    김선진 작가의 <버섯 소녀> 인터뷰   버섯 소녀가 사라지기 전에 어떤 이야기를 전해주실 건가요     —        1부 “여리고 부서질 듯한 소녀에서 좀 더 호기심 많고 용감한 소녀로”   O 오후의 소묘 독자들을 위해 자기소개를 부탁드려요 :) K <버섯 소녀>를 그리고 쓴 김 선진이라고 합니다. 독립출 ...

[소소한 산-책] 서울, (북새통문고) ②

2022-06-30T14:30:39+09:002022-06-26|

글: 이치코   1907년부터 1927년까지 미국 스미스소니언 연구소의 간사(스티븐 제이 굴드에 의하면 ‘보스를 뜻하는 그들의 직함’)를 지냈던 찰스 두리틀 월컷은 1909년에 캐나다 로키산맥 고지대에서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화석 중 하나인 버제스 셰일 동물상을 발견했어요. 이 사건을 스티븐 제이 굴드는 <여덟 마리 새끼 돼지>에서 아래와 같이 설명하고 있어요.   “전 시대를 통 ...

버섯 소녀

2022-07-04T14:06:59+09:002022-06-22|

  버섯 소녀 김선진 그림책   발행일 2022년 6월 21일 | 양장본 190*265 | 52쪽 | 375g | 값 17,500원 ISBN 979-11-91744-13-2 07650 | 분야 예술, 그림책         사라져버리는 것들의 아름다운 여정 “폭우가 오기 전에 먼저 가서 기다릴게”   ★《농부 달력》 저자 김선진 그림책 ★무루 작가 ...

[소소한 산-책] 서울, (북새통문고) ①

2022-06-16T16:02:07+09:002022-06-12|

글: 이치코   며칠 전 송해 할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셨어요. 대체자를 찾을 수 없을 정도로 상징적인 인물이라 뉴스와 방송, SNS에까지 추모의 마음과 목소리가 넘치며 마치 온 나라의 이목이 쏠린 듯했어요. ‘전국노래자랑’을 34년간 진행하셨다고 하니 일요일마다 방송을 보며 웃고 즐겼던 분들이라면 그 상실감이 무척 컸을 것 같아요. 저는 지난 34년 동안 TV를 거의 보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가장 아끼는 음악 ...

[월간소묘: 레터] 5월의 편지, 비화

2022-06-13T16:42:26+09:002022-06-12|

    소설이나 시를 예술작품이라 할 때 그것은 책이라는 형식에 구애받지 않으나, 그림책은 그 자체로 예술작품이 된다. 이 육면체의 예술품은 물론 창작자의 세계이면서, 동시에 창작자에게 반한 이들이 공동하는 세계이기도 하다. 첫눈에 반한 창작자의 세계를 품고 펼쳐내며 풍성해질, 작고 아름다운 거주지를 만드는 일. 나의 일이다. [‘한눈에 반하다’]   주간지 <한겨레21> ...

[버섯 소녀] 작은 전시 X 오후의 소묘 오픈 스튜디오

2022-05-29T17:57:15+09:002022-05-29|

  [버섯 소녀] 작은 전시 X 오후의 소묘 오픈 스튜디오 2022. 6. 4 - 6. 10 —   김선진 작가님의 그림책 <버섯 소녀> 출간을 앞두고 작은 전시를 엽니다.   2017년 독립출판물로 선보였던 책이 5년 만에 새로운 옷을 입고 여러분께 소개되어요. 전시는 [버섯 소녀] 그림을 비롯해 초기 스케치와 더미북, 독립출판 그림책, 작가님이 손수 작업한 다양한 오브 ...

[이치코의 코스묘스] 고양이, 장소, 환대(3)

2022-05-10T17:56:11+09:002022-05-7|

앙시앵 레짐Ancien Régime 바스티유 감옥 습격으로 시작된 1789년 프랑스 혁명 당시 기존의 절대군주정을 일컫는 단어. 역사적으로는 그러하나 보통은 옛체제, 구체제라는 의미로 사용.   봉산아랫집 육묘의 정치체제는 영국이나 일본 같은 나라와 비슷하다고 볼 수 있어요. 민주적 절차에 의해 선출되는 의회가 있지만 동시에 군주가 존재하는 나라들이죠. 이때 군주는 과거의 절대군주와 달리 헌법에 의해 엄격한 ...

[월간소묘: 레터] 4월의 편지, 사랑의 모양

2022-05-29T17:58:07+09:002022-05-7|

    두어 달 전엔 무엇을 보든 ‘구름’과 ‘우울’이라는 단어가 와서 박히더니 이제는 ‘꽃’과 ‘사랑’이 그렇습니다. 모니카 바렌고의 <구름의 나날>을 펴내고 한 달 만에 <사랑의 모양>을 내놓게 되었는데요. 구름에 파묻힌 여자로부터 이름 모를 하얀 꽃에 빠져든 여자로(어쩌면 한 여자일지도 모르지만요), 책 속 주인공을 따라 제 존재가 변모하고 구심점이 되는 단어가 달 ...

“사랑은 그런 게 아니라니까악”

2022-05-07T18:12:49+09:002022-05-7|

<사랑의 모양> 역자 후기 정기린 네 컷 만화   <사랑의 모양> 역자이자 한때 월간소묘에서 정원생활을 담은 네 컷 만화 <일상백서>를 연재한 정기린 작가님이 후기 네 컷 만화로 잠시 돌아오셨습니다. 아름다운 이야기에도 웃김을 끼얹으며 논란과 혼란(?!)의 소용돌이로 우리를 데려가시는 분! 기린이냐 까마귀냐, 어느 편에 서실지, 여러분의 사랑은 어떤 모양인지 꼭 들려주 ...

오후의 소묘 3주년 기념 백일장 : 리뷰 대회

2022-05-29T17:58:14+09:002022-05-2|

    오후의 소묘 3주년을 맞아 백일장을 개최합니다. 그간 펴낸 책이 어느덧 18종이 되었는데요. 저희 책을 사랑해주시는 독자 분들의 독후감을 받아보고자 해요. 작은 마음의 선물도 준비했습니다. 많은 참여 기다릴게요. 성원과 애정 늘 감사합니다 💛   — •마감: 2022년 5월 15일(일) •발표: 2022년 5월 20일(금) (수상자 분들께 보내주신 메일로 개별 연락드릴 예정이 ...

Go to Top